라오어를 다 깨고 레프트 비하인드 스토리만 남겨둔 상태에서 새로운 PS4 타이틀 하나 구압했습니다. 흔히 드퀘히라고 부르는 드래곤 퀘스트 히어로즈 : 암룡과 세계수의 성입니다. 옛날 만화 원작으로 만들어졌다고 하는데 듣기로는 타이의 대모험의 배경도 같은 세계관을 공유하고 있다고 합니다. 나중에 한번 제대로 찾아보고 관련된 만화책도 한번 볼까 생각중입니다.

 

 

드퀘이를 구입한 이유는 라오어를 하면서 지친 심신을 단순한 게임으로 풀고 싶었습니다.

무쌍류기 때문에 대충 몬스터만 때려잡으면 되고 정신적 스트레스도 덜 하기 때문이랍니다.

좀비 때려잡을때면 항상 긴장하면서 게임을 해서 피로도가 상당했죠.

 

 

 

드퀘히는 한글 버전으로 제공되기 때문에 게임 플레이하는데 크게 어려운점은 없습니다.

사실 안한글 타이틀은 구매도 안한다는..

 

 

 

시디랑 같이있는 캐릭터 소개 및 기술정보입니다.

처음에는 대충넘겨서 보지도 않고 갔는데 나중에 게임 플레이를 하면서 살펴보면 도움이 됩니다.

드퀘히는 무쌍류 게임치고 2인이 안되서 무척 아쉬움을 남긴 게임인데 왜 2인플을 안되게 했는지 이해못하겠네요.

 

 

 

간단하게 개봉기를 마쳤으니 한번 직접 플레이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스크린샷만 저장했는데 오른쪽 하단에 저작권 표시가 자동으로 생기네요.

게임화면에는 없었는데 스샷 찍을때만 생긴답니다.

 

 

 

따끈따끈하게 사진을 직으면서 플레이를 시작해보겠습니다.

 

 

 

첫 시작하면 주인공을 고랄야하는데요. 액트와 메아라는 주인공들이 있습니다.

단순히 남자와 여자로 구분되니 아무거나 선택해도 된답니다.

어떤걸 선택하던지 스토리는 항상 똑같이 진행이 된다고 하네요.

 

 

 

액트를 선택해도 메아를 플레이할 수 있고 메아를 선택해도 마찬가지입니다.

나중에 동료바꾸기를 통해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큰 차이는 없네요.

단순하게 스킬 임팩트만 불과 얼음일뿐..

 

 

 

게임에 대한 기본 배경이 없기 때문에 스토리를 보면서 플레이합니다.

스포가 될것도 없는게 이번 글은 프롤로그만 다루기 때문에 간단하게 보시면 됩니다.

 

 

 

게임을 하다보면 오픈월드가 아니기 때문에 이런 잔로딩이 많아서 조금 번잡하게 느껴집니다.

 

 

 

첫 시작을 하면 키 조정을 배우게 되는데요.

어떤 게임을 시작하던지 공통 사항이죠!

 

 

 

왼쪽 하단에 키 설명이 간단하게 되어있고 설정창에서 바꿀 수도 있습니다.

 

 

 

칼질만으로 쉽게 깰 수 있는 난이도입니다.

 

 

 

키를 배우는 단계이기 때문에 후다닭.. 깨줍시다.

 

 

 

스킬도 한방 써주고

 

 

프롤로그 보스가 나왔는데요.

그냥 때려 죽입시다.

 

 

 

드래곤 치고는 상당히 약한.. 보스..

 

 

 

궁극기도 캐릭터마다 있는데요.

무쌍류를 해보신 분들이라면 먼지 아는 그런거 입니다.

때려서 기모으면 필살기 쓰는 그런거

 

 

 

프롤로그 보스를 마치면 이제 영상을 하나 보여주는데요.

앞으로 등장할 주인공들이 하나씩 지나간답니다.

마지막에 등장한 화면을 보고 전체 주인공이 12명인걸 확인할 수 있습니다.

 

앞으로 게임 진행에 따라서 한번씩 포스팅을 진행할텐데요..

뭐 그냥 혼자서 끄적이는 정도입니다.. ^^

 

 

COMMENT : 0 TRACKBACK : 0

카테고리

GAME

날짜

2015.07.07 07:00

위로가기